ad27

한의학연 김호경 박사, 과학기술 훈장 진보장 수상

기사승인 [0호] 2019.04.22  15:00:29

공유
default_news_ad1

- 한약 소재 표준화 및 우수성 규명 등 한의학 발전에 기여


[민족의학신문=김춘호 기자] 한국한의학연구원(원장 김종열)은 제52회 과학의 날을 맞아 20일 진행된 ‘2019년 과학의 날 기념 정부포상’에서 김호경 한약연구부장이 과학기술훈장 진보장을 수상했다고 밝혔다.

   
◇김호경 한약연구부장.

과학기술정보통신부(장관 유영민, 이하 과기정통부)가 주최하는 ‘2019년도 과학의 날 기념 정부포상’은 대한민국 과학기술 진흥 및 발전에 기여한 유공자를 대상으로 실시됐다.

김호경 부장은 우리나라 자생식물 및 한약 소재의 우수성을 규명하고 표준화를 이끌어온 점과 천연물 소재 기술개발과 산업화를 선도하며 한의학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.

한약 주제 표본관 중 국내 최대 규모로 한약표준표본관을 건립하고 총람(Index Herbariorum) 세계 식물표본관에 등재하며 자생식물 및 한약 소재의 표준화를 위해 공헌했다.

또 한약 소재의 우수성을 증명하기 위해 기원별 효능 비교 및 우수 효능 후보에 대한 유효성분과 작용기전 규명 등 연구를 수행하고 그 결과를 국제 학술지에 다수 게재했다. 특히 작년에는 전통적으로 염증에 사용되는 한약소재가 피로개선에 효능이 있다는 연구결과와 기전을 확인하며 전통의약 분야 상위 5% SCI(E) 저널에 논문을 발표했다.

이밖에도 천연물 소재의 우수성 규명 및 기능성 신소재 기술 개발 분야에서 32건의 국내·외 특허를 등록하며 원천기술 개발을 선도했다.

한편 ▲김태수 한약자원연구센터장(책임연구원, 골다공증 치료의 기초연구 및 한약 소재 응용 기술 연구) ▲김연경 디지털소통팀장(선임행정원, 한의과학의 효과적인 언론홍보와 영상·간행물 제작·배포 및 대형 국제학술행사 유치) ▲김영대 선임행정원(인재개발팀, 정부정책과 국민 요구사항에 부응하는 인사제도 기획·운영)이 한의학의 과학화 및 기관 운영 고도화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기정통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.  

김춘호 기자 what@mjmedi.com

<저작권자 © 민족의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